어른으로 산다는 것 > 열린게시판

본문 바로가기

열린게시판

조합원의 삶 속에 노동조합 Life, Up!
부산지하철 노동조합

어른으로 산다는 것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어른으로 산다는 것 댓글 0건 조회 185회 작성일 20-07-14 00:40

본문


눈에 보이지 않는 아픔은
그 무게나 센 정도를 가늠하기 어려워
늘 내색하지 않았던 부모님의 아픔을 알 턱이 없었다.
그래서 어른은 늘 강한 줄 알았고 울음을 모르는 줄
알았으며, 매일 무탈하게 지내는 줄 알았다. 하지만
어른이 된 지금의 나는 울음을 모르는 체 사는게
아니라 울음을 억지로 삼키며 지내고 있다.

사실 어른이라고 해서
울면 안 된다고 정해진 건 아니지만
내가 울면 상대방이 더 슬퍼할 테고 내가 힘들면
상대방이 더욱더 아파할 테니 슬픔을 삼키는 게
당연해진다. 나도 그 사실을 알게 된 순간
어른이 되어 있었다.


- 박수정의《어른이 되지 못하고 어른으로 산다는 것》중에서 -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  • 게시물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336
어제
343
최대
1,154
전체
163,275

상호명 : 부산지하철노동조합  사업자번호 : 604-82-02975  대표자명 : 임은기  대표번호 : 051-678-6190
Copyright © 부산지하철노동조합. All rights reserved.